본문 바로가기
연합뉴스 홈페이지
연합뉴스 홈페이지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韓美, 오늘 북핵수석대표 협의…대북실무협상 전략조율

송고시간2019-08-21 05:30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美비건 대북특별대표, 이도훈 본부장 만난뒤 김연철 통일장관 예방

비건 미 국무부 대북특별대표 입국
비건 미 국무부 대북특별대표 입국

(서울=연합뉴스) 류영석 기자 = 스티븐 비건 미국 국무부 대북특별대표가 북한 비핵화 실무협상과 관련하여 한국 당국자들과 전략을 논의하기위해 20일 오후 서울 김포국제공항을 통해 입국하고 있다. 2019.8.20 ondol@yna.co.kr

(서울=연합뉴스) 현혜란 기자 = 한국과 미국은 21일 오전 10시 30분 서울 도렴동 외교부 청사에서 북핵 협상 수석대표 협의를 한다.

이도훈 외교부 한반도평화교섭본부장과 스티븐 비건 미국 국무부 대북특별대표는 이날 협의에서 북미협상 조기 재개 방안을 논의하고 협상 전략을 조율할 전망이다.

아울러 북한이 전날 끝난 한미연합훈련에 반발하며 잇달아 쏘아 올린 단거리 탄도미사일에 대한 평가도 공유할 것으로 관측된다.

이 본부장과 비건 대표는 지난달 31일 아세안지역안보포럼(ARF)이 열린 태국 방콕에서 만나 북미 비핵화 실무협상의 조속한 재개 필요성에 인식을 같이 한 바 있다.

일본을 거쳐 전날 방한한 비건 대표는 이날 오후 4시에는 정부서울청사에서 김연철 통일부 장관을 예방하고 한반도 정세와 남북관계 현안 등에 대해 논의한다.

비건 대표는 이어 방한 마지막 날인 22일 김현종 청와대 국가안보실 제2차장을 만난 뒤 중국 베이징(北京)으로 이동해 중국 외교부 당국자들과 회동하는 일정을 조율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runran@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