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연합뉴스 홈페이지
연합뉴스 홈페이지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토크쇼의 황제' 래리 킹, 7번째 부인과 또 이혼 소송

송고시간2019-08-21 08:36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래리 킹(좌)과 그의 아내 숀 킹(우)
래리 킹(좌)과 그의 아내 숀 킹(우)

[AP=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김서영 기자 = 뉴스 채널 CNN의 간판 프로그램 '래리 킹 라이브'의 진행자였던 래리 킹(85)이 7번째 부인과 또다시 이혼 절차를 밟고 있다.

AP통신은 20일(현지시간) 킹이 가수 출신인 부인 션(59)과 22년간의 결혼생활을 청산하는 이혼 청구서를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레스(LA) 고등법원에 제출했다고 보도했다.

킹 부부는 지난 2010년에도 '화해할 수 없는 의견 차이'를 이유로 이혼 소송을 냈다가 이를 철회한 바 있다.

이들 부부 사이에는 캐넌과 찬스라는 장성한 두 아들이 있다.

킹은 모두 7명의 여성과 결혼한 것을 비롯해 이혼한 6번째 부인과 다시 결혼했다가 또다시 이혼하는 등 8번에 걸친 화려한 결혼 전력의 소유자다.

그는 2년 전 폐암 투병으로 건강이 악화했으나, 최근 완쾌한 것으로 알려졌다.

sykim@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