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연합뉴스 홈페이지
연합뉴스 홈페이지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종근당홀딩스, 바이오오케스트라 50억 투자…"치매치료제 개발"

송고시간2019-08-21 10:03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치매 치료제 포트폴리오 확보…"오픈이노베이션 박차"

종근당 본사
종근당 본사

[연합뉴스TV 제공]

(서울=연합뉴스) 김잔디 기자 = 종근당홀딩스는 바이오오케스트라에 50억원을 투자하는 협약을 맺고 마이크로RNA(micro RNA)를 기반으로 하는 알츠하이머형 치매 치료제 및 진단기기 개발에 나선다고 21일 밝혔다.

협약에 따라 종근당홀딩스는 바이오오케스트라가 발행한 전환우선주를 50억원에 매입한다.

이로써 종근당홀딩스는 바이오오케스트라에서 개발 중인 마이크로RNA 기반의 알츠하이머형 치매 치료제 후보물질 'BMD-001'을 포트폴리오에 추가하게 됐다.

종근당홀딩스에 따르면 BMD-001은 자체 개발한 약물 전달체를 활용해 뇌혈관 장벽(BBB)을 통과한 뒤 뇌 면역세포의 대식 작용(phagocytosis)을 활성화함으로써 독성단백질을 제거하고, 면역세포 염증반응을 억제하는 다중 표적(multi-target) 신약 후보물질이다.

종근당홀딩스는 동물실험에서 나타난 이 후보물질의 알츠하이머형 치매 치료 효과 등을 높이 평가해 투자를 결정했다고 설명했다.

이번 투자는 물질탐색과 전임상 단계의 연구과제를 대상으로 펀딩하는 시리즈 B 투자다. CKD창업투자와 데일리파트너스, NHN인베스트먼트, SBI인베스트먼트, 이엔벤처, LSK인베스트먼트 등 벤처투자사와 함께 진행한다.

또 종근당홀딩스와 바이오오케스트라는 파킨슨병과 루게릭병 치료제 개발을 위한 공동연구도 추진할 계획이다.

우영수 종근당홀딩스 대표는 "이번 협약으로 바이오오케스트라의 우수한 기술과 신약 후보물질을 확보, 마이크로RNA 기반의 바이오 신약 사업에 진출하게 됐다"며 "오픈이노베이션(개방형 혁신) 추진에 박차를 가할 것"이라고 말했다.

바이오오케스트라는 RNA 신약개발 기술을 보유한 바이오 벤처다. 2016년 10월 일본 도쿄대학교 의과대학 병리면역미생물학 류진협 박사와 건양대학교 의과학대학 임상병리학과 조현정 교수가 각자 대표이사 체제로 공동 창업했다. 올해 안에 마이크로RNA 기반의 알츠하이머 치료제 전임상을 시작하고 관련 논문을 발표할 예정이다.

jandi@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