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연합뉴스 홈페이지
연합뉴스 홈페이지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추석 차례상 전통시장 22만8천원·대형마트 31만5천원

송고시간2019-08-22 16:54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aT, 추석 성수품 28개 조사…지난해보다 소폭 하락

추석 차례상 준비
추석 차례상 준비

[연합뉴스 자료 이미지]

(서울=연합뉴스) 이태수 기자 =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aT)는 올해 추석 차례상 차림 비용은 전통시장 22만8천632원, 대형유통업체 31만5천905원으로 지난해보다 소폭 하락했다고 22일 밝혔다.

이는 이달 21일 기준 전국 18개 전통시장과 27개 대형유통업체에서 쌀, 소고기, 북어, 배추 등 추석 성수품 28개 품목 가격을 조사한 결과다.

추석 차례상 구입 비용 조사 결과
추석 차례상 구입 비용 조사 결과

[aT 제공]

지난해와 비교하면 전통시장은 0.7%, 대형유통업체는 3.4% 각각 하락했다.

aT는 "전체 28개 품목 가운데 가격이 하락한 품목은 17개, 상승한 품목은 11개"라며 "무·배추·시금치 등 채소류가 큰 폭으로 하락했고, 출하 시기가 이른 배와 생산량이 감소한 쌀 등은 가격이 올랐다"고 설명했다.

aT는 이달 29일과 다음 달 5일 두 차례 더 추석 성수품 구입비용 정보를 제공할 계획이다.

tsl@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