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연합뉴스 홈페이지
연합뉴스 홈페이지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미래핵심 녹색일자리 '나무의사' 첫 자격취득자 나와

송고시간2019-08-23 09:53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한국임업진흥원, 2019년 제1회 나무의사 자격시험 최종합격자 발표

나무의사 사이트
나무의사 사이트

[한국임업진흥원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대전=연합뉴스) 유의주 기자 = 한국임업진흥원은 23일 '2019년도 제1회 나무의사 자격시험' 최종합격자를 발표했다.

올해 처음 실시한 나무의사 자격시험은 산림청이 주최하고 한국임업진흥원이 시행했다.

1차 시험 합격자를 대상으로 지난 7월 27일 2차 시험을 치렀다. 2차 시험은 서술형 필기와 실기로 각 100점 만점 기준 과목당 40점 이상, 전 과목 평균 60점 이상 득점해야 합격으로 인정된다.

합격자는 한국임업진흥원 나무의사 자격시험 누리집(namudr.kofpi.or.kr) 합격자 발표 메뉴에서 조회할 수 있다.

최종합격자는 산림보호법 시행규칙에 따른 나무의사, 수목치료기술자 자격증 신청서를 작성해 발급 신청하면 된다. 자세한 사항은 누리집 자격증발급 안내에서 확인할 수 있다.

나무의사 자격취득자는 나무병원에서 산림뿐만 아니라 생활권 녹지의 수목에 대해 수목 피해 진단·처방, 예방·치료 등 전반적인 관리를 할 수 있다.

제2회 나무의사 자격시험 원서접수는 내달 16일부터 23일까지 진행되며, 10월 19일에 시험이 시행된다.

구길본 원장은 "미래 핵심 녹색 일자리인 나무의사가 수준 높은 전문가로 자리 잡도록 시험관리를 엄정히 하겠다"고 밝혔다.

yej@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