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연합뉴스 홈페이지
연합뉴스 홈페이지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난치병과 싸우는 청소년, 25일 대구 라이온즈 파크에서 시구

송고시간2019-08-23 14:29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2018년 대구 라이온즈 파크에서 시구한 조현욱 어린이
2018년 대구 라이온즈 파크에서 시구한 조현욱 어린이

[삼성 라이온즈 제공]

(서울=연합뉴스) 하남직 기자 = 난치병과 싸우는 청소년 두 명이 대구 삼성 라이온즈 파크 마운드에 올라 희망을 던진다.

프로야구 삼성 라이온즈는 25일 오후 대구 삼성 라이온즈 파크에서 열리는 키움 히어로즈와의 홈경기에 뒤센근이영양증으로 투병 중인 강승민(17) 군과 급성림프구성백혈병과 싸우는 김민석(14) 군을 시구자로 초청한다.

강승민 군은 삼성 외야수 구자욱의 팬으로 2015년 KBO 신인상을 받을 때부터 그를 응원했다. 김민석 군은 외야수 박해민을 응원한다.

난치병 아동의 소원을 이뤄주는 국제 비영리 단체 메이크어위시 한국지부가 삼성전자 DS부문과 삼성 라이온즈 구단의 도움으로 시구 행사를 준비했다.

둘은 삼성 선수들과 인사를 나누고 기념 촬영도 할 예정이다. 삼성 구단도 1천500명의 라이온즈 팬들과 함께 강승민, 김민석 군을 응원하는 이벤트를 준비한다.

jiks79@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