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연합뉴스 홈페이지
연합뉴스 홈페이지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대전시 추석 앞두고 축산물·먹는 물 등 점검

송고시간2019-08-25 10:00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축산물 검사
축산물 검사

[대전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대전=연합뉴스) 김소연 기자 = 대전시가 추석 명절을 앞두고 축산물 위생과 다중이용시설·상수도시설 안전을 점검한다.

시 보건환경연구원은 축산물 안전관리기준을 철저히 준수하도록 도축과정에 대한 감독을 강화한다고 25일 밝혔다.

올해 추석이 예년보다 이르기 때문에 고온으로 인한 미생물 오염이 우려되는 데 따른 것이다.

연구원은 질병에 걸린 가축을 철저히 색출해 폐기하고 미생물 오염도와 유해물질 잔류 여부를 꼼꼼하게 검사할 계획이다.

전통시장과 대규모 점포 등 다중이용시설 특별 안전점검도 진행된다.

시와 소방서, 한국전기가스안전공사 등은 28일부터 다음 달 3일까지 다중이용시설의 가스누출경보기·화재탐지기·누전차단기 등이 정상 작동하는지, 비상구와 계단 등 비상통로가 제대로 개방됐는지 등을 살필 예정이다.

시 상수도사업본부는 다음 달 10일까지 취·정수시설, 가압장, 배수지 등 상수도 시설물 안전을 점검한다.

추석 연휴 기간에는 상수도 관련 긴급 상황 발생 시 신속한 대처를 할 수 있도록 24시간 급수 상황실을 운영하기로 했다.

soyun@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