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연합뉴스 홈페이지
연합뉴스 홈페이지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서울 용산구 만리시장 주변 보도 폭 늘린다…12월 완공

송고시간2019-08-26 09:23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서울 용산구 제공]
[서울 용산구 제공]

(서울=연합뉴스) 윤고은 기자 = 서울 용산구는 청파동 만리시장 주변 보도·차도 420m 구간의 도로 폭을 줄이고 보도 폭을 늘리는 작업을 12월 말까지 진행한다고 26일 밝혔다.

공사구간은 효창원로 240부터 278까지(청파초교~배문고~만리시장)이며 기존 1.1~1.5m인 보도 폭을 2~2.5m로 확장하고 바닥 디자인을 개선한다.

보행자 울타리(20m)와 가로등(19등)은 신품으로 교체하고 차도 포장도 새롭게 할 예정이다.

이와 함께 구는 만리시장 주변 상인들이 보도에 쌓아 둔 상품·적치물을 일괄 정비한다.

구는 사업 구간 일부(140m)가 마포구에 속해 있어 같은 기간에 공사가 이뤄질 수 있도록 마포구와 사전 협의를 거쳤다고 밝혔다.

용산구는 "만리시장 일대는 노후하고 좁은 보도로 인해 보행환경이 매우 열악했다"며 "이번 공사를 통해 보행자 안전사고를 막고 주민 만족도를 높일 수 있을 것"이라고 기대했다.

pretty@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