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연합뉴스 홈페이지
연합뉴스 홈페이지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국책·시중은행장, 대통령 경제사절단으로 동남아 방문

송고시간2019-08-26 11:44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김태영 은행연합회장
김태영 은행연합회장

[은행연합회 홈페이지 캡처]

(서울=연합뉴스) 구정모 기자 = 국책은행과 주요 시중은행의 은행장이 문재인 대통령의 동남아 3개국 순방에 맞춰 해당국을 찾는다.

26일 업계에 따르면 김태영 은행연합회장과 IBK기업·수출입은행 등 국책은행과 KB국민·신한·우리·KEB하나은행 등이 이번 동남아 순방 경제사절단에 포함됐다.

수은만 수석부행장이, 나머지 은행은 은행장이 미얀마를 방문해 금융교류에 나선다.

시중은행 가운데 국민·우리·하나은행은 미얀마에 현지법인 또는 사무소 형태로, 신한은행은 지점으로 진출해 있다.

기업은행과 수은은 미얀마에 사무소를 두고 있다.

김태영 은행연합회장은 태국도 방문해 민간 차원에서 교류·협력의 확대를 추진한다.

앞서 청와대는 문재인 대통령이 다음달 1일부터 6일까지 5박 6일간 태국·미얀마·라오스 등 동남아 3개국을 순방한다고 발표했다.

pseudojm@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