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6댓글페이지로 이동

민갑룡 "황교안·나경원 출석 요구…절차 따라 필요조치"

송고시간2019-09-03 18:37

댓글6댓글페이지로 이동

국회 예결위 전체회의서 답변…"여러가지 수사 방법 강구"

대화하는 황교안, 나경원
대화하는 황교안, 나경원

(서울=연합뉴스) 류영석 기자 = 31일 오후 서울 종로구 경복궁역 인근에서 열린 문재인 정권 규탄 집회에서 자유한국당 황교안 대표(오른쪽)와 나경원 원내대표가 얘기하고 있다. 2019.8.31 ondol@yna.co.kr

(서울=연합뉴스) 이보배 기자 = 민갑룡 경찰청장은 3일 패스트트랙(신속처리안건) 지정 과정에서 불거진 여야 고발 사건과 관련, "자유한국당 황교안 대표와 나경원 원내대표에 대해 출석 요구서를 보냈다"며 "절차에 따라서 필요한 조치를 하겠다"고 밝혔다.

민 청장은 이날 국회 예산결산특별위원회 전체회의에 출석해 '사건을 모의·기획·사주·배후조종한 황 대표와 나 원내대표 정도는 공개적으로 출석해서 당시 상황을 진술해야 한다. 어떻게 할 것이냐'는 더불어민주당 기동민 의원의 질문에 이같이 답했다.

패스트트랙 고발로 경찰 수사 선상에 오른 국회의원은 109명이다. 경찰은 이 중 98명에게 출석을 요구했고, 한국당에서 출석한 의원은 아직 없다.

민 청장은 "(사건) 당시 출입자가 2천여명이 넘어 자료를 분석하고, 1.4TB(테라바이트)에 해당하는 영상자료도 분석하는 등 물적 증거는 마무리 지었다"며 "최종 확인 작업을 진행 중"이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사건을) 방치하는 것이 아니라 출석 요구를 하고 있고, 법과 원칙에 따라서 수사의 필요성과 상당성 요건을 갖추기 위해서 보강 수사를 진행 중"이라고 덧붙였다.

민 청장은 '한국당이 정기국회를 방탄 삼아 수사를 재차 거부할 경우 복안이 무엇이냐'는 민주당 임종성 의원의 질의에는 "수사 관련 사안이라 구체적 말씀이 어렵다"며 "사안의 중대성, 처리의 시급성 등을 고려해 여러 가지 수사 방법을 검찰과 협의하며 강구해나가겠다"고 답했다.

bobae@yna.co.kr

질문 답변하는 민갑룡
질문 답변하는 민갑룡

(서울=연합뉴스) 김인철 기자 = 민갑룡 경찰청장이 3일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예산결산특별위원회 전체회의에서 의원들 질문에 답하고 있다. 2019.9.3 yatoya@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