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택시기사가 자살 막는다…'생명존중 베스트 드라이버' 양성

송고시간2019-09-05 12:00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생명보험사회공헌위원회, 모범운전자 대상 교육

'생명존중 베스트 드라이버' 차량 부착용 스티커
'생명존중 베스트 드라이버' 차량 부착용 스티커

[생명보험사회공헌위원회 제공]

(서울=연합뉴스) 최평천 기자 = 생명보험사회공헌위원회는 안전생활실천시민연합(안실련), 전국모범자운전자연합회와 함께 택시 모범운전자를 대상으로 '생명존중 베스트 드라이버' 양성 교육을 한다고 5일 밝혔다.

위원회는 자살을 시도하거나 고민하는 사람들에게 삶의 희망을 주고 자살 시도자 발견 때 즉각적으로 대처할 수 있도록 모범운전자들을 교육한다고 설명했다.

이번 교육은 연말까지 3천500여명의 모범운전자를 대상으로 우선 실시된다. 위원회는 내년까지 2만5천여명 모범운전자 모두를 생명 존중 베스트 드라이버로 양성할 계획이다.

생명존중 베스트 드라이버는 자살을 시도하거나 고민하는 사람들을 조기에 발견해 신고하고, 적절한 정보를 제공한다.

택시차량 뒷좌석에 보건복지부 자살 예방 상담전화번호(☎ 1393)를 안내하는 스티커가 부착되고, 긴급 상황이 발생 때 대응 요령을 담은 매뉴얼도 차내에 상시 배치된다.

이윤호 안실련 안전정책부장은 "택시기사는 불특정 다수의 사람과 대화를 하는 경우가 많다"며 "대화 내용이나 특정한 목적지를 통해 자살 위기에 놓인 사람을 조기에 발견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pc@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