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日 수출규제 반도체 소재 국내 첫 생산 길 열렸다

송고시간2019-09-05 17:37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화성 동진일반산단 조성계획' 경기도 심의 조건부 통과

화성 동진일반산업단지 조감도
화성 동진일반산업단지 조감도

[경기도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의정부=연합뉴스) 우영식 기자 = 일본이 수출 규제 대상으로 지정한 반도체 소재를 생산하는 기업이 경기도 화성시 양감면에 조성하는 '화성 동진일반산업단지 계획'이 5일 경기도 심의를 조건부로 통과했다.

경기도는 '경기도지방산업단지계획 심의위원회'를 열어 지역주민 상생협력 방안과 주차장 계획 보완 등을 조건으로 화성 동진일반산단 계획을 심의 의결했다고 밝혔다.

㈜동진쎄미켐은 반도체 소재인 포토레지스트 생산시설을 확충하기 위해 18만㎡ 규모의 산업단지를 조성하는 산업단지계획 승인을 요청했다.

이 업체는 일본의 독과점 생산 품목으로 수출 규제 핵심 소재인 'EUV포토레지스트'의 내년 중 국내 최초 생산을 목표로 산업단지 조성을 추진하고 있다.

경기도는 일본의 수출 규제로 반도체산업이 위기를 겪자 관련 기업들의 원활한 생산 활동을 지원하기 위해 예정이 없던 심의위원회를 열어 동진산업단지 계획을 심의, 의결했다.

경기도는 심의 결과를 화성시에 통보하고 조건부 의견을 반영한 최종 산업단지계획을 승인하도록 할 방침이다.

오후석 경기도 경제실장은 "적극적인 기업활동 지원이라는 정책 기조에 따라 산업단지계획 심의를 신속히 개최했다"며 "화성시의 신속한 산업단지 계획 승인을 통해 반도체 소재·부품 산업의 국산화에 기여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wyshik@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