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연합뉴스 홈페이지
연합뉴스 홈페이지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단독주택서 불나 60대 중국동포 숨져…"극단선택 추정"

송고시간2019-09-09 08:54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주택 화재 사고(PG)
주택 화재 사고(PG)

[제작 이태호, 최자윤] 사진합성, 일러스트

(인천=연합뉴스) 홍현기 기자 = 인천 한 단독주택에서 불이 나 이곳에 살던 60대 중국 동포(조선족)가 숨졌다.

9일 인천 서부경찰서 등에 따르면 전날 오전 2시 43분께 인천시 서구 가좌동 단독주택 지하 1층에서 불이 나 6분 만에 꺼졌다.

이 불로 단독주택에 살던 세입자 A(65)씨가 숨졌다.

또 밥솥·선풍기 등 가전제품이 타고 주택 내부가 일부 그을렸다.

소방당국은 "지하에서 타는 냄새가 난다"는 집주인의 신고를 받고 인력과 장비 등을 투입해 불을 껐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A씨가 자해를 시도한 흔적 등을 토대로 그가 극단적인 선택을 한 것으로 보고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경찰 관계자는 "집 안에서 유서는 발견되지 않았다"며 "국립과학수사연구원에 A씨 시신 부검을 의뢰해 정확한 사망원인을 확인할 것"이라고 말했다.

※ 우울감 등 말하기 어려운 고민이 있거나 주변에 이런 어려움을 겪는 가족·지인이 있을 경우 자살 예방 핫라인 ☎1577-0199, 희망의 전화 ☎129, 생명의 전화 ☎1588-9191, 청소년 전화 ☎1388 등에서 24시간 전문가의 상담을 받을 수 있습니다.

hong@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