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연합뉴스 홈페이지
연합뉴스 홈페이지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특징주] 조국·윤석열 테마주 '널뛰기' 끝에 하락 마감(종합2보)

송고시간2019-09-09 15:56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문 대통령과 기념촬영 하는 조국
문 대통령과 기념촬영 하는 조국

(서울=연합뉴스) 한상균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이 9일 오후 청와대에서 조국 신임 법무부 장관 등에게 임명장을 수여했다. 조국 신임 장관이 임명장 수여 후 문 대통령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2019.9.9 xyz@yna.co.kr

(서울=연합뉴스) 박진형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이 9일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를 임명하자 최근 주식시장에서 조 장관 및 윤석열 검찰총장 관련 테마주로 거론돼온 종목들이 장중 급등락을 오갔다.

이날 화천기계[010660]는 전 거래일보다 8.66% 떨어진 5천60원에 마감했다.

서연전자[012860](-5.36%)와 삼보산업[009620](-4.04%)도 하락했다.

화천기계는 감사 남모씨가 조 장관과 미국 버클리 캘리포니아대(UC버클리) 로스쿨 동문, 삼보산업은 대표이사가 조 장관과 고교 동문이라는 이유로 각각 증시에서 조 장관 관련 테마주로 거론돼왔다.

서연전자는 최대주주·사외이사가 윤 총장과 서울대 법대 동문이라는 소문이 돌면서 테마주로 꼽혔다.

앞서 화천기계와 삼보산업은 이날 오전 조 장관 임명 발표 직후 한때 26%, 19%가량 각각 급등했다가 장 막판에 하락세로 돌아섰다.

서연전자는 장 초반에 3%대의 상승세를 보였다가 조 장관 임명 발표 이후 하락 전환했다.

이 가운데 화천기계의 경우 여야가 조 장관 청문회 일정에 합의한 지난 4일 상한가를 기록하는 등 이달 들어 70% 이상 상승했다.

화천기계 주가가 과열 양상을 보이자 한국거래소는 6일 화천기계를 투자경고 종목으로 지정하기도 했다.

그러나 이 회사는 지난 6월 '조국 테마주'로 거론되는 것과 관련해 "감사인과 조국 청와대 민정수석(당시)이 UC버클리 법대 동문인 것은 사실이나 그 이상의 친분은 없으며 당사 사업 관련 내용이 전혀 없다"고 공시한 바 있다.

식사 마친 윤석열 검찰총장
식사 마친 윤석열 검찰총장

(서울=연합뉴스) 최재구 기자 = 윤석열 검찰총장이 9일 서울 서초구 대검찰청에서 점심 식사를 마치고 이동하고 있다. 2019.9.9 jjaeck9@yna.co.kr

jhpark@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