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95댓글페이지로 이동

홍익표 "윤석열, '조국 낙마시켜야 한다'고 했단 얘기 있어"

송고시간2019-09-09 10:17

댓글95댓글페이지로 이동

MBC 라디오 나와 주장…"檢 내부에서 계속 흘러나와"

윤석열 검찰총장
윤석열 검찰총장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이보배 기자 = 더불어민주당 홍익표 수석대변인이 9일 "윤석열 검찰총장 스스로가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를 낙마시켜야 한다는 뜻으로 말을 했다는 얘기가 검찰 내부에 있다"고 주장했다.

홍 수석대변인은 이날 MBC 라디오 '김종배의 시선집중'에 출연해 "물론 그건 확인되지 않은 사실이긴 하다"면서도 이같이 밝혔다.

홍 수석대변인은 "그런 얘기들이 계속 흘러나오는 건 검찰 내부에 그런 논의가 있었고 의도가 있다는 것"이라며 "그런 의도를 윤 총장 스스로가 잘라줘야 하는 것"이라고 했다.

이어 "그렇지 않으면 계속 윤 총장을 둘러싼 정치적 의도가 반복적으로 유언비어처럼 또는 그게 진실인 것처럼 나오기 때문"이라고 덧붙였다.

홍 수석대변인은 조 후보자를 둘러싼 검찰 수사와 관련, "(수사) 대상자가 조 후보자가 아니라 대통령 친인척이라고 하더라도 수사를 해야 하는 건 맞다. 그걸 하지 말라는 건 아니다"라면서도 "지금 여러 가지 검찰의 수사 행태가 매우 비인권적이라는 것"이라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아직 윤 총장에 대한 기대감을 버리지 않고 있다"며 "윤 총장이 제대로 검찰개혁을 하려면 살아 있는 권력을 수사해야 하지만 그 수사방식이 민주적이고 인권적이어야 된다"고 강조했다.

bobae@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