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연합뉴스 홈페이지
연합뉴스 홈페이지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우주이피에스, 상주에 건축단열재 생산공장 건립…100억 투자

송고시간2019-09-09 10:31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상주시와 양해각서, 연 매출 200억원에 50명 고용 효과

경북 상주시청
경북 상주시청

[연합뉴스 자료사진]

(상주=연합뉴스) 박순기 기자 = 경북 상주시는 9일 건축 단열재 생산업체인 우주이피에스와 공장 신설을 위한 투자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협약으로 우주이피에스는 100억원을 투자해 상주 낙동면에 생산공장을 짓는다.

우주이피에스는 불에 타지 않고 유독가스·화염 배출이 거의 없는 친환경 준불연재 EPS 패널(건축물 내부 난연성 단열재)을 생산하는 업체다.

우주이피에스는 올해 하반기 낙동면 분황리 1만6천㎡에 공장을 착공해 연차적으로 100억원을 투자하고 50여명을 고용할 예정이다.

연간 7만2천개의 준불연재 EPS 패널을 생산하는 등 연매출액 200억원의 생산라인을 건설한다.

박성욱 우주이피에스 대표이사는 "건축물 내장재 관련 법규가 강화되는 추세에 따라 안전성을 갖춘 건설 자재가 주목받을 것"이라고 전망했다.

황천모 상주시장은 "뛰어난 기술과 역량으로 상주 시민과 함께하는 기업이 되길 바란다"며 "사업 추진에 적극적으로 협조하겠다"고 말했다.

parksk@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