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인쇄문화의 날' 문화훈장에 배명수 한성칼라 대표

송고시간2019-09-09 10:45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서울=연합뉴스) 이웅 기자 = 문화체육관광부가 '제31회 인쇄문화의 날'(9월 14일)을 맞아 배명수 ㈜한성칼라 대표이사 등 인쇄문화 발전 유공자 23명을 문화훈장·표창 수훈자로 선정했다고 9일 밝혔다.

배 대표는 인쇄 품질 고급화와 인쇄물 수출 증대에 앞장서며 청년, 고령자, 장애인 채용으로 고용 창출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문화훈장을 받는다.

배명수 한성칼라 대표
배명수 한성칼라 대표

[문화체육관광부 제공]

대통령 표창은 인쇄공정의 과학화와 전산화를 통한 생산성 향상과 친환경적 인쇄환경 조성에 노력해 온 허성윤 동방인쇄공사 대표이사가 받는다.

국무총리 표창은 산학 협약을 통한 인재양성과 여성·장애인 고용 안정에 기여한 추용호 화신문화㈜ 대표이사에게 돌아갔다.

김경남 ㈜쓰리피엠코리아 대표이사 등 20명은 문체부 장관 표창을 받는다.

시상은 10일 오전 11시 호텔 피제이(PJ) 카라디움홀에서 열리는 인쇄문화의 날 기념식에서 김용삼 문체부 1차관이 한다.

'인쇄문화의 날'은 우리나라 최초로 석보상절을 한글 금속활자로 찍어낸 1447년 음력 7월 25일(9월 14일)을 기념하고자 인쇄업계의 결의로 1988년 제정했다.

글씨 새기는 이창석 명인
글씨 새기는 이창석 명인

(서울=연합뉴스) 박동주 기자 = 22일 서울 광화문광장에서 열린 '11회 서울인쇄대상 및 인쇄문화축제'에서 이창석 명인이 목판에 글씨를 새기고 있다. 2016.9.22 pdj6635@yna.co.kr

abullapia@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