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연합뉴스 홈페이지
연합뉴스 홈페이지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서울 강동구, 직영 이동노동자지원센터 17일 개소

송고시간2019-09-09 11:10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대리운전, 택배 노동자 등에 휴식공간 및 상담 지원

(서울=연합뉴스) 고현실 기자 = 서울 강동구는 오는 17일 직영 이동노동자지원센터가 정식으로 문을 연다고 9일 밝혔다.

이동노동자란 대리운전, 택배, 퀵서비스, 학습지 교사 등 업무가 이동을 통해 이뤄지는 특수형태 노동자를 말한다.

강동구 길동에 있는 이동노동자지원센터는 면적 246㎡ 규모에 공용·여성 휴게실, 교육장, 상담실, 택배보관함 등을 갖췄다. 휴대전화 충전기, 안마의자, 발 마사지기, 수면 의자, 커피 머신 등도 배치됐다.

운영 시간은 평일(월∼금요일) 오후 2시부터 다음 날 오전 6시까지다.

강동구는 센터를 구 노동권익센터와 연계해 이동노동자 자조 모임과 건강·법률 등 각종 상담을 지원하는 종합 복지 공간으로 조성할 계획이다.

서울 강동구 이동노동자지원센터
서울 강동구 이동노동자지원센터

[강동구 제공]

okko@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