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연합뉴스 홈페이지
연합뉴스 홈페이지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다시 찾아온 무더위'…대구와 경북 남부 폭염특보(종합)

송고시간2019-09-09 15:08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포항은 이틀째 열대야…"습도 높고 열 안 식어"

낮엔 더워요
낮엔 더워요

[연합뉴스 자료사진]

(대구=연합뉴스) 김용민 손대성 기자 = 대구지방기상청은 9일 오후 1시를 기해 대구와 경북 청도, 경주, 포항, 경산, 영천에 폭염주의보를 내렸다.

폭염특보 발령은 지난달 중순 이후 20여일 만이다.

이날 오후 2시 30분 현재 경주 32.9도, 대구 32도, 영덕 31.3도, 포항 30.8도, 의성 29.8도 등 더위가 이어졌다.

대구와 경북 남부는 북태평양 고기압 가장자리에서 따뜻한 남서풍이 지속해서 유입되고 맑은 날씨에 일사까지 더해져 낮 기온이 오르고 있다.

특히 포항은 이날 아침 최저기온이 25.2도로 대구·경북에서 유일하게 열대야를 보였다.

여름이 지나 가을로 접어든 시기에 열대야가 나타난 것은 이례적이다.

포항에서는 지난 7일 아침에도 최저기온이 25.7도로 열대야가 나타난 바 있다.

경북 북서부에는 비구름대가 자리 잡으면서 산발적으로 약한 비가 내리고 있다.

지금까지 봉화 5.5㎜, 영주 4㎜, 문경 3㎜ 등 강수량을 기록하고 있다.

이날 밤까지 대구와 경북 남부내륙에는 천둥과 번개를 동반한 시간당 20mm가 넘는 강한 소나기가 오는 곳이 있겠다.

대구기상청 관계자는 "소나기가 예상되는 지역에는 시설물과 농작물 관리에 유의해야 한다"고 말했다.

yongmin@yna.co.kr sds123@yna.co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