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연합뉴스 홈페이지
연합뉴스 홈페이지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올해 부산 수능 지원자 9% 감소…3만901명 신청

송고시간2019-09-09 16:08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그래픽] 수능 원서접수자 추이
[그래픽] 수능 원서접수자 추이

(서울=연합뉴스) 김영은 기자 = 한국교육과정평가원은 11월 14일 예정된 2020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수능) 응시원서를 접수한 결과 54만8천734명이 지원했다고 9일 밝혔다. 0eun@yna.co.kr

(부산=연합뉴스) 조정호 기자 = 올해 부산지역 수능시험 지원자가 작년보다 9% 줄어든 3만901명으로 집계됐다.

부산시교육청은 8월 22일부터 9월 6일까지 2020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 응시원서를 접수한 결과, 지난해보다 3천72명(9%) 감소한 3만901명이 지원했다고 9일 밝혔다.

지원자 중 졸업예정자는 2만3천190명으로 지난해보다 3천505명(13.12%)이 줄었고, 졸업생은 6천555명으로 387명(5.9%) 증가했다.

선택유형별 지원 경향을 보면 수학 가형은 0.47% 감소했고, 과학탐구도 2.7% 줄었다.

탐구영역별 선택 과목의 경우 사회탐구 영역에서는 사회문화, 생활과 윤리, 한국지리, 세계지리 순으로 지원자가 몰렸다.

과학탐구 영역은 지구과학Ⅰ, 생명과학Ⅰ, 화학Ⅰ, 물리Ⅰ 순이다.

부산교육청은 "최근 몇 년 동안 수능과 모의평가에서 생명과학Ⅰ과 화학Ⅰ 시험에 부담을 느낀 수험생들이 상대적으로 부담이 적다고 느끼는 지구과학Ⅰ로 대거 이동한 것으로 보인다"고 분석했다.

제2외국어 지원자는 3천493명으로 지난해 3천562명보다 69명 줄었다.

부산교육청은 한국교육과정평가원에서 수능시험 지원자를 확정하면 이달 중순부터 시험장 배치, 수험번호 부여 등 수능 관리업무를 시작한다.

ccho@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