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연합뉴스 홈페이지
연합뉴스 홈페이지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이해찬 "검찰 수사 상황서 조국 국조·특검 온당치 않다"

송고시간2019-09-09 16:42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인사권 존중…공정사회를 위한 권력기관 개혁에 나설 것"

(서울=연합뉴스) 강병철 김여솔 기자 = 더불어민주당 이해찬 대표는 9일 조국 법무부 장관과 관련한 야권의 해임건의안·국정조사·특검 추진 방침에 "검찰이 누구보다 강력하게 수사하고 있는 상황에서 국회가 국조·특검을 이야기하는 것은 온당치 않다"고 비판했다.

이 대표는 이날 오후 국회에서 열린 고위전략회의에서 "이제 임명된 장관에 대해 해임건의안을 낸다는 주장도 이치에 닿지 않는다"면서 이같이 밝혔다.

그는 "야당이 국회를 무한 정쟁과 혼란에 빠뜨려 패스트트랙 수사 등 자신의 불법을 덮고 민생 입법과 예산을 볼모로 정략적 목표를 달성하려는 것 아니냐는 의심을 피할 수 없다"고도 지적했다.

그는 문재인 대통령의 조 장관 임명에 대해 "민주당은 여당으로 대통령의 인사권 행사를 존중하며 2기 내각 출범을 환영한다"면서 "여러 논란이 있었지만, 인사청문회와 인사청문 보고서 재송부요청 등 절차를 충분히 거쳐 임명된 만큼 국가를 위해 사명감으로 충실히 직무에 임해줄 것을 부탁한다"고 말했다.

이어 "당도 청문회 과정에서 나오는 국민의 목소리를 겸허히 듣고 공정사회를 위한 권력기관 개혁에 나설 것"이라고 강조했다.

고위전략회의에서 발언하는 이해찬
고위전략회의에서 발언하는 이해찬

(서울=연합뉴스) 김주형 기자 = 더불어민주당 이해찬 대표가 9일 오후 국회 당 대표 회의실에서 열린 고위전략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2019.9.9 kjhpress@yna.co.kr

soleco@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