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연합뉴스 홈페이지
연합뉴스 홈페이지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전교조 "서울교육청 기초학력 보장방안 전면 재검토해야"

송고시간2019-09-09 17:14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전국교직원노동조합
전국교직원노동조합

[전교조 제공]

(서울=연합뉴스) 황희경 기자 = 전국교직원노동조합은 9일 서울시교육청이 최근 발표한 기초학력 보장 방안에 대해 "지원보다는 진단에 초점을 맞춘 정책"이라며 전면 재검토를 요구했다.

전교조는 이날 논평에서 "기초학력 보장의 핵심은 실효성 있는 대책과 지원이지만 서울시교육청은 기초학력 진단-보정시스템 활용을 강조하며 지원보다는 진단에 초점을 맞추고 있다"고 비판했다.

이어 "기초학력 부진의 문제는 진단이 안 돼 발생한 것이 아니다"라며 "진단 도구에만 천착하는 것은 원인을 잘못 짚은 것이며 오히려 교육 주체인 교사들의 자발성을 위축시킬 수 있다"고 지적했다.

전교조는 특히 서울교육청이 마련하겠다는 '진단 방안'을 두고 "표준화된 도구로 모든 학생을 평가하는 시험이어서는 절대 안 된다"며 기초학력 미달의 다양한 원인에 따른 맞춤별 대책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앞서 서울교육청은 내년부터 초등학교 3학년생과 중학교 1학년생을 대상으로 3월 중 표준화된 도구로 기초학력진단평가를 하고 초등학교 2학년 때 '집중학년제'를 운영하는 것을 골자로 한 기초학력 보장방안을 발표했다.

zitrone@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