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연합뉴스 홈페이지
연합뉴스 홈페이지
댓글67댓글페이지로 이동

윤석열 검찰총장 "나는 검찰주의자 아닌 헌법주의자"

송고시간2019-09-10 12:09

댓글67댓글페이지로 이동

'헌법정신 입각해 조국 수사 진행' 취지…수사 중립성 강조

조국 vs 윤석열…'강대강' 대결 본격화 (CG)
조국 vs 윤석열…'강대강' 대결 본격화 (CG)

[연합뉴스TV 제공]

(서울=연합뉴스) 임순현 기자 = 윤석열 검찰총장이 조국 법무부 장관 관련 의혹 수사와 관련해 '검찰개혁을 방해하려는 취지의 수사'라는 일각의 지적에 대해 '헌법정신에 입각한 수사'라는 입장을 밝힌 것으로 전해졌다.

10일 검찰에 따르면 윤 총장은 최근 대검 간부들과 회동한 자리에서 "일각에서 나를 '검찰주의자'라고 평가하지만, 기본적으로 '헌법주의자'다"라는 취지의 발언을 한 것으로 알려졌다.

'윤 총장이 검찰 조직 우선주의에 빠져 조 장관이 추진 중인 검찰개혁에 제동을 걸기 위한 무리한 수사를 벌이고 있다'는 지적과 달리 헌법정신에 담긴 공정성과 균형성에 입각해 수사를 하고 있다는 의미라고 검찰 관계자는 전했다.

윤 총장은 또 수사가 정치적으로 편향되게 진행된다는 지적에도 최근 대검 간부들과 식사자리에서 "검사가 정치적으로 편향된 것은 부패한 것과 같다. 중립성을 지키면서 본분에 맞는 일을 하면 된다"고 말한 것으로도 전해졌다.

윤 총장은 다만 조 장관 임명과 관련해서는 별다른 입장을 밝히지 않은 것으로 알려진다. 대신 수사와 관련해서는 대검 관계자 등을 통해 "법과 원칙대로 진행할 것"이라는 입장을 밝힌 바 있다.

hyun@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