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연합뉴스 홈페이지
연합뉴스 홈페이지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부산국제영화제 뉴커런츠상 후보작 14편 선정

송고시간2019-09-10 14:12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노마드 선생'
'노마드 선생'

뉴커런츠상 후보작에 오른 이란 영화 [BIFF 제공]

(부산=연합뉴스) 이종민 기자 = 부산국제영화제(BIFF)는 10일 내달 3일 개막하는 제24회 부산국제영화제 경쟁부문 뉴 커런츠 상 후보작 14편을 선정했다.

뉴 커런츠 상은 아시아 영화의 미래를 이끌 신인 감독들의 첫 번째 또는 두 번째 장편을 대상으로 심사를 거쳐 최종 2편(상금 각 3만달러)을 선정해 시상한다.

후보작에는 '존 덴버'(감독 아덴 로드 콘데즈, 필리핀), '69세'(감독 임선애, 한국), '그냥 그대로'(감독 키슬레이 키슬레이, 인도), '나의 정체성'(감독 스즈키 세이. 일본), '노마드 선생'(감독 모하마드 레자 키반파르, 이란) 등이 이름을 올렸다.

올해 뉴커런츠상 심사위원장은 '라스베가스를 떠나며'(1995)를 연출한 영국 출신 마이크 피기스 감독이 맡았다.

올해 부산국제영화제는 다음 달 3일 부산 해운대 영화의전당에서 개막해 12일까지 부산 시내 일원에서 열린다.

ljm703@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