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연합뉴스 홈페이지
연합뉴스 홈페이지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윤소하 "피로감 높이는 당 없애야…정당 해임건의 제도 추진"

송고시간2019-09-11 10:37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서울=연합뉴스) 서혜림 기자 = 정의당 윤소하 원내대표는 11일 "국회법을 개정해 정당 해임건의안 제도를 만들고 싶다"고 말했다.

윤 원내대표는 이날 tbs '김어준의 뉴스공장' 라디오 인터뷰에서 "국민에게 피로감을 높이고 전혀 생산적이지 못한 당은 아예 구조적으로 없애 버릴 수 있도록 개정을 한번 해 보려고 한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러면서 자유한국당이 주도하는 조국 법무부 장관 해임건의안에 대해 "정치 공세"라고 비판했다.

아울러 조 장관 딸의 논문 제1저자 등재 논란에 이어 한국당 나경원 원내대표의 아들이 연구 포스터에 제1저자로 이름을 올려 논란이 이는 데 대해 "고위공직자 모든 분을 전수조사했으면 좋겠다"며 "전수조사를 통해 그들 스스로 맑은지 그렇지 않은지 봐야 한다"고 말했다.

윤소하 원내대표
윤소하 원내대표

[연합뉴스 자료사진]

hrseo@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