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연합뉴스 홈페이지
연합뉴스 홈페이지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이도훈, 오늘 베이징行…사실상 한중 북핵수석대표 협의

송고시간2019-09-12 05:00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뤄자오후이 中외교부 부부장과 한반도 정세 등 논의

독일 향하는 이도훈
독일 향하는 이도훈

(영종도=연합뉴스) 이정훈 기자 = 이도훈 외교부 한반도평화교섭본부장이 9일 오전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독일 베를린으로 출국하기 전 취재진의 질문에 답하고 있다. 이 본부장은 레펠 독일 외교부 아태총국장과 한반도 문제 관련 협의를 할 예정이며 같은 기간 베를린을 찾는 스티븐 비건 미 국무부 대북정책특별대표와 만나 한미 북핵 수석대표 협의를 할 예정이다. 2019.7.9 uwg806@yna.co.kr

(서울=연합뉴스) 현혜란 기자 = 이도훈 외교부 한반도평화교섭본부장이 12일 중국 베이징(北京)을 방문해 뤄자오후이(羅照輝) 중국 외교부 부부장과 한반도 정세에 관한 양국 간 협력방안을 논의한다.

뤄 부부장은 지난 5월부터 주일대사로 자리를 옮긴 쿵쉬안유(孔鉉佑)의 후임으로 아시아 업무를 담당하고 있다. 쿵 대사처럼 북핵 관련 협상을 담당하는 한반도사무특별대표도 겸할 것으로 예상되나 아직 공식 발령을 받지 않았다.

사실상 한중 북핵협상 수석대표 협의로 볼 수 있는 이번 만남에서 이 본부장과 뤄 부부장은 이달 중 재개할 것으로 보이는 북미 실무협상에 대한 의견 교환이 이뤄질 전망이다.

뤄 부부장이 지난 2∼4일 왕이(王毅) 외교부장을 수행해 사흘간 북한 평양에 다녀온 만큼 북미 실무협상을 앞둔 북한의 입장을 간접적으로나마 청취할 수 있을 것으로 관측된다.

이 본부장은 뤄 부부장과 협의 결과를 이르면 다음 주 미국에서 만날 스티븐 비건 미 국무부 대북특별대표와 회동에서 공유할 것으로 예상된다.

runran@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