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연합뉴스 홈페이지
연합뉴스 홈페이지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송파구서 승용차가 가로등 들이받아…출근중 경찰이 운전자 구조

송고시간2019-09-12 12:16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SUV 추락ㆍ전복 사고 (PG)
SUV 추락ㆍ전복 사고 (PG)

[장현경 제작] 사진합성·일러스트 ※ 아래 기사 내용과 직접적 연관이 없습니다.

(서울=연합뉴스) 김예나 기자 = 12일 오전 5시 55분께 서울 송파구 서울동부구치소 앞 도로에서 벤츠 승용차가 가로등을 들이받는 사고가 났다.

사고 충격으로 차가 전복되고 가로등이 넘어지면서 운전자 A(68)씨가 차 안에서 빠져나오지 못하다 현장을 지나던 한 경찰관에 의해 구조됐다.

이 경찰관은 출근 중 사고 현장을 목격하고는 A씨가 차에서 빠져나오도록 도운 것으로 전해졌다. A씨는 가벼운 상처를 입어 인근 병원에서 치료를 받았다.

경찰은 도로가 갑자기 좁아지는 부분을 A씨가 미처 보지 못한 채 사고를 냈을 가능성을 두고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yes@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