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연합뉴스 홈페이지
연합뉴스 홈페이지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한은 "추석 연휴 기간 글로벌 위험회피 심리 완화"

송고시간2019-09-15 18:14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무역분쟁, 노딜 브렉시트, 홍콩시위 등 불확실성 여전"

(서울=연합뉴스) 정수연 기자 = 한국은행은 추석 연휴 기간 글로벌 위험회피 심리가 완화했으나 대외여건의 불확실성은 여전히 높다고 진단했다.

한은은 15일 오후 이주열 총재 주재로 금융·경제상황 점검회의를 열고 "9월 들어 미중 무역협상 진전 기대, 미국 경제지표 호조, 유럽중앙은행의 완화적인 통화정책 영향에 글로벌 위험회피 심리가 완화했다"며 "추석 연휴 기간 중에도 이런 흐름이 지속했다"고 평가했다.

한은 모니터링 결과 미중 무역협상 진전 기대 등에 미국을 비롯한 주요국 금리와 주가가 큰 폭으로 상승했다. 안전자산인 엔화와 달러화는 약세를 나타냈다.

한국의 경우 신용부도스와프(CDS) 프리미엄과 외평채 가산금리가 하락했다. 원화는 역외시장에서 미 달러화 대비 강세를 나타냈다.

이주열 총재는 다만 무역 분쟁, 노딜 브렉시트 가능성, 홍콩 시위 등 대외여건 불확실성이 여전히 높아 이러한 리스크의 전개 상황과 국내 시장에 미치는 영향을 면밀히 점검하겠다고 밝혔다.

jsy@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