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연합뉴스 홈페이지
연합뉴스 홈페이지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대한민국학술원상에 김영환 한양대 명예교수 등 5명 선정

송고시간2019-09-16 12:00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왼쪽부터) 김영환 한양대 명예교수, 이종은 국민대 명예교수, 이필호 강원대 교수, 김지현 연세대 교수, 윤경구 강원대 교수[대한민국학술원 제공=연합뉴스]

(왼쪽부터) 김영환 한양대 명예교수, 이종은 국민대 명예교수, 이필호 강원대 교수, 김지현 연세대 교수, 윤경구 강원대 교수[대한민국학술원 제공=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황희경 기자 = 김영환 한양대 명예교수 등 5명이 올해 대한민국학술원상 수상자로 선정됐다.

대한민국학술원은 17일 오후 대회의실에서 제64회 대한민국학술원상 시상식을 연다고 16일 밝혔다.

김 명예교수는 법학자로서 저서 '독일과 한국에서의 법철학과 형법'에서 한국의 법학이 독일의 법학을 어떻게 받아들였는지를 분석·검토하고 한국의 법학과 법이 나아갈 방향을 제시한 공로를 인정받아 사회과학부문 수상자로 선정됐다.

'정의에 대하여', '사회정의란 무엇인가' 등을 쓴 이종은 국민대 명예교수도 사회과학부문 수상자로 뽑혔다.

자연과학기초부문에서는 유기합성방법론 분야를 연구하는 이필호 강원대 교수와 미생물 유전체를 연구하는 김지현 연세대 교수가 수상자로 선정됐다.

윤경구 강원대 교수는 세계 최초로 개발한 셀룰러 스프레이 콘크리트 기술을 2018년 평창동계올림픽 슬라이딩 트랙 시공에 성공적으로 적용한 공로로 자연과학응용부문에서 수상했다.

수상자에게는 상장과 메달, 상금 1억원씩이 수여된다.

대한민국학술원상은 학술원이 국내 학술연구 진흥을 위해 세계적 수준의 우수하고 독창적인 연구 업적을 이룬 학자에게 수여하는 상이다. 1955년부터 현재까지 257명이 수상했다.

zitrone@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