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연합뉴스 홈페이지
연합뉴스 홈페이지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정부 "사우디 원유시설 공격은 심각한 위협…우려 표명"

송고시간2019-09-16 09:48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외교부 대변인 논평 발표

예멘 반군 무인기 공격에 불타는 사우디 석유시설단지
예멘 반군 무인기 공격에 불타는 사우디 석유시설단지

(리야드 로이터=연합뉴스) 사우디아라비아 아브카이크에 있는 사우디 국영석유회사 아람코의 석유 탈황·정제 시설 단지에서 14일(현지시간) 예멘 반군의 무인기 공격으로 불이 나 화염과 연기가 치솟고 있다. ymarshal@yna.co.kr

(서울=연합뉴스) 이정진 기자 = 정부는 사우디아라비아 국영석유회사 아람코의 원유시설에 대한 드론 공격과 관련, "국제적인 주요 에너지 인프라 시설에 대한 심각한 위협으로서 전 세계 에너지 안보 및 역내 안정을 저해한다는데 우려를 표명하고, 어떠한 유사한 공격 행위도 규탄한다"고 16일 밝혔다.

정부는 이날 외교부 대변인 논평을 통해 "드론 공격에 대한 사우디 정부 및 아람코 측의 발표를 주목한다"면서 이렇게 강조했다.

앞서 아람코가 소유한 동부 아브카이크의 탈황 시설과 쿠라이스 유전 등 두 곳의 석유 시설이 14일(현지시간) 드론 공격을 받으면서 사우디의 원유 생산이 차질을 빚고 있다.

친 이란 성향의 예멘 반군은 자신들이 사우디 석유 시설을 공격했다고 주장했지만, 미국은 이란을 공격의 주체로 지목하고 있다.

사우디 최대 석유시설 피폭…"값싼 드론 공격에도 무방비 취약" / 연합뉴스 (Yonhapnews)

유튜브로 보기

transil@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