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연합뉴스 홈페이지
연합뉴스 홈페이지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서울 율현공원서 28일 무료 음악공연…조관우·박해미 등 출연

송고시간2019-09-17 06:00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율현공원 별꽃 페스티벌 포스터
율현공원 별꽃 페스티벌 포스터

[서울시 제공]

(서울=연합뉴스) 김지헌 기자 = 서울시는 28일 오후 6∼9시 강남구 율현공원 잔디광장에서 무료 클래식 음악공연 행사인 '율현공원 별꽃 페스티벌'을 개최한다고 17일 밝혔다.

오후 6∼7시 사전공연에서는 태화복지관 '토마토 중창단', 키즈 그룹 '베리포', 자곡초등학교 학부모 리코더 연주팀 '마술피리', 아트록 그룹 '아룸앙상블'이 무대에 오른다.

이어 오후 7∼9시 열리는 본 공연은 가수 조관우, 뮤지컬 배우 박해미, 소프라노 이해원 등이 장식한다. 서울팝스오케스트라 연주도 감상할 수 있다.

율현공원은 2016년 세곡 보금자리지구에 조성됐다.

서울시 동부공원녹지사업소 최현실 소장은 "율현공원 조성 이후 처음 개최하는 문화행사"라며 "율현공원을 시민들에게 알리는 장이자 9월의 마지막 주말을 아름다운 클래식 선율로 채울 축제"라고 말했다.

jk@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