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연합뉴스 홈페이지
연합뉴스 홈페이지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민중당, 전북도에 "농민수당 1명당 월 10만원씩 지급해야"(종합)

송고시간2019-09-17 14:13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민중당 전북도당 기자회견
민중당 전북도당 기자회견

(전주=연합뉴스) 최영수 기자

(전주=연합뉴스) 최영수 기자 = 민중당 전북도당은 17일 전북도청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전북도가 내년부터 추진하려는 농민수당을 개별 농가가 아닌 농민 개인에게 월 10만원씩 지급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전북도는 내년부터 전국 광역지자체 최초로 도내 10만2천여 농가에 연간 60만원의 농민수당을 지급하기 위해 조례 제정을 추진하고 있다.

전북도는 조례를 제정한 후 610억원 정도의 예산을 확보한다는 계획이다.

이에 대해 민중당 전북도당은 "전북도가 (농민수당 인상을 바라는) 주민 의사에 반하는 조례안을 추진해 주민청구권을 무시하고 있다"며 전북도에 농민수당 조례안의 즉각적인 철회를 요구했다.

그러면서 "농민수당을 한 농가에 연간 60만원을 지급할 것이 아니라, 농민 개인별로 월 10만원씩을 지원해야 한다"며 "예산이 한정된 만큼 한 세대당 지급대상이 2급 이상인 경우 지급액은 다소 낮추면 된다"고 말했다.

민중당 전북도당은 "전북도는 도의회에 제출한 조례안을 보류 철회하고, 주민청구 조례안을 중심으로 한 새롭고 참신한 농민수당안을 설계해 도입해 달라"고 촉구했다.

kan@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