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연합뉴스 홈페이지
연합뉴스 홈페이지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제2회 오장환 디카시 신인 문학상에 강남수씨

송고시간2019-09-17 12:01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보은=연합뉴스) 전창해 기자 = 충북 보은문화원은 '제2회 오장환 디카시 신인 문학상' 수상자로 강남수(56·경기 양주시)씨가 선정됐다고 17일 밝혔다.

강남수씨와 그의 작품
강남수씨와 그의 작품

[보은군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수상작은 '햇살방석'이다.

이 작품은 해가 비치는 연잎 사진과 함께 '1억 4,960만 ㎞의 거리를 달려 온 / 따뜻한 손님을 위해 내놓은 / 푹신한 물 겹 넣은 / 햇살 방석'이라는 글귀를 적었다.

심사위원들은 "문자와 사진 모두를 깔끔하게 처리한 작품"이라며 "서로를 보충하거나 설명하지 않고 각각의 독립성을 유지하면서도 그 둘이 조우했을 때 느낌과 의미가 배가되는 효과를 낳고 있다"고 평가했다.

시상은 다음 달 18일 뱃들공원에서 열리는 '제24회 오장환 문학제'에서 한다. 수상자에게는 300만원의 상금이 지급된다.

보은문화원은 보은군 회인면 출신인 오장환 시인(1918∼1953)의 탄생 100주년을 맞은 지난해 한국디카시연구소와 공동으로 오장환 디카시 문학상을 제정했다.

디카시는 자연이나 사물에서 포착한 시적 형상을 디지털카메라로 찍은 영상에 5행 이내의 문자를 섞어 표현한 디지털 시대의 새로운 문학 장르다.

jeonch@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