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연합뉴스 홈페이지
연합뉴스 홈페이지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청주 세계휠체어펜싱선수권대회 개막…7일간의 열전 돌입

송고시간2019-09-17 13:20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청주=연합뉴스) 심규석 기자 = '2019 청주 세계 휠체어펜싱 선수권대회'가 17일 개막, 7일간의 열전에 돌입했다.

[연합뉴스 자료사진]

[연합뉴스 자료사진]

국제휠체어절단장애인스포츠연맹(IWAS)이 주최하는 이 대회에는 34개국 500명이 참가했다.

한국에서는 선수 10명이 참가했다.

1998년 독일 오이스키르헨에서 최초로 열린 후 올해로 8회째인 이 대회는 아시아권에서 처음 개최되는 것이다.

선수들은 오는 23일까지 개인·단체전 플뢰레, 에페, 사브르 등 24개 종목에서 기량을 겨룬다. 이 대회에는 '2020 도쿄 패럴림픽' 참가 포인트가 걸려 있다.

개막식은 이날 오후 6시 그랜드플라자 청주호텔에서 열린다.

최충진 대한장애인펜싱협회장의 개회 선언, 루디 반 덴 아베레 IWAS 회장의 대회사, 이시종 충북지사의 격려사 순으로 이어진다.

휠체어펜싱은 하반신 마비 증상을 보인 제2차 세계대전 참전 군인들의 재활 치료에서 시작됐다.

1960년 로마 장애인올림픽 경기 종목으로 채택된 이후 전 세계로 확산했다.

ks@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