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연합뉴스 홈페이지
연합뉴스 홈페이지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전국 마이스터고교 관계자 초청 울산 산업관광 팸투어

송고시간2019-09-19 07:49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현대중공업 전경
현대중공업 전경

[현대중공업 제공.재판매 및 DB 금지]

(울산=연합뉴스) 장영은 기자 = 울산시는 관광산업 활성화를 위해 19일과 20일 전국 마이스터고(산업수요 맞춤형 고등학교) 산업현장 체험과 수학여행 관계자를 초청해 울산 산업관광 프로그램 팸투어를 한다.

이 팸투어는 대한민국 최대 산업도시 울산의 우수한 산업관광 자원과 지역 역사·문화·생태 관광지를 연계한 울산 산업관광 프로그램을 전국에 알리기 위해 마련됐다.

첫째 날은 울산박물관을 방문해 산업사관과 울산 산업 명장 요람인 울산 명장의 전당을 견학하고 대한민국 명장 강연을 듣는다.

이어 울산 동구에 있는 세계 제일 조선해양 기업 현대중공업을 방문해 기념전시관, 기업 현황, 선박건조 기술의 역사 소개와 실제 선박건조 현장을 탐방하고 현대중공업 사내 기술교육원도 견학한다.

동구 대표 생태관광지 대왕암공원과 산업관광 자원인 울산대교 전망대도 둘러본다.

현대차 울산공장 수출선적부두
현대차 울산공장 수출선적부두

[연합뉴스 자료사진]

둘째 날은 단일 공장으로는 세계 최대 규모와 연간 160만 대 자동차 생산 능력을 갖춘 현대자동차 울산공장을 방문해 여러 공정을 거쳐 하나의 자동차가 만들어지는 현장을 본다.

종합에너지 기업 에쓰오일 울산공장도 찾아 정유와 석유화학 제조 공정 설명을 듣고 현장을 견학한다.

오후에는 남구 장생포 고래마을 특구를 방문하고, 마지막 일정으로 최근 대한민국 제2호 국가정원으로 지정된 태화강국가정원을 찾아 생태해설사와 함께 십리대숲, 철새도래지 등의 시설을 둘러본다.

울산시는 2020년부터 전국 직업계고(마이스터고, 특성화고 등) 고등학생을 대상으로 울산의 우수한 산업시설 현장 체험을 중심으로 한 울산 산업관광 프로그램 운영 사업을 본격화한다.

사업 참여 학생은 기업 현장과 기업문화를 체험하며 진로를 탐색할 수 있고, 기업은 전국 우수 기술인력 확보를 위한 기업 홍보의 장으로 활용하는 효과가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

울산시 관계자는 "취업을 준비하는 미래 주역 청소년들에게 산업도시 울산을 홍보해 산업과 공존하는 역사·문화·생태 도시 이미지를 높이고 지역경제를 활성화하는 데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태화강국가정원 가을 알리는 덩굴 식물들
태화강국가정원 가을 알리는 덩굴 식물들

[연합뉴스 자료사진]

young@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