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연합뉴스 홈페이지
연합뉴스 홈페이지
댓글50댓글페이지로 이동

조원진 "박前대통령, 병원비 모금에 '마음으로만 받겠다'고 해"

송고시간2019-09-19 14:33

댓글50댓글페이지로 이동
입원하는 박근혜 전 대통령
입원하는 박근혜 전 대통령

(서울=연합뉴스) 박동주 기자 = 국정농단 사건으로 2년 5개월째 구속 수감 중인 박근혜 전 대통령이 16일 어깨 부위 수술을 받기 위해 서울성모병원으로 들어서고 있다. 2019.9.16 pdj6635@yna.co.kr (끝)

(서울=연합뉴스) 방현덕 기자 = 박근혜 전 대통령이 자신의 병원비를 모금하려는 지지자들을 향해 "여러분께서 마음 써주신 그 뜻을 알고 있고, 여러분의 뜻을 마음으로만 받겠다"고 말했다고 우리공화당 조원진 공동대표가 19일 밝혔다.

조 대표는 이날 오전 서울 광화문 광장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대통령의 뜻은 마음으로만 받겠다는 것으로, 어제 공식적으로 유영하 변호사를 통해 제게 전달됐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치료비에 대한 부분은 병원에 가서 직접 수납창구에 돈을 내시는 분도 있고, 실질적으로 모으고 있는 분들도 있다"며 "이제 병원비와 관련한 어떠한 모금도 중단해주시기 바란다"고 언급했다.

지난 16일 서울성모병원에 입원한 박 전 대통령은 현재 어깨 수술을 마쳤으며 재활에 걸리는 2∼3개월 동안 병원에 머무를 예정이다.

이 기간 병원비가 최대 3억원까지 들 수 있으며 박 전 대통령이 자부담해야 한다는 사실이 알려지면서 일부 지지자들은 모금 운동을 제안한 상태다.

banghd@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