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연합뉴스 홈페이지
연합뉴스 홈페이지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中企 환변동 부담↓' 무보, 환변동보험료 20% 특별할인

송고시간2019-09-19 18:27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서울=연합뉴스) 고은지 기자 = 한국무역보험공사가 환율 변동성 확대에 따른 수출 중소·중견기업의 부담을 줄이고자 오는 25일부터 환변동보험료를 20% 특별 할인한다고 19일 밝혔다.

환변동보험은 기업이 환율 변동에 따른 손실은 보상하고, 이익은 환수하는 보험이다. 환율 변동성에 취약한 중소·중견기업의 환위험 '헤지'를 위해 도입됐다.

무역보험공사는 미·중 무역분쟁 격화, 한일 무역갈등 장기화, 유럽의 정치적 불안 고조, 신흥국 위기 등으로 환율 변동성이 커질 우려가 제기되는 상황이라며 환변동보험료에 대한 기존 할인율 10∼15% 외에 20%를 추가 할인한다고 설명했다.

이와 함께 오는 20일에는 서울 종로구 본사에서 수출 중소·중견기업을 대상으로 '2019년 9월 K-SURE 외환포럼'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행사는 매년 4회 이상 정기적으로 개최되며 수출 중소·중견기업이 환율 전망과 환위험 관리 정보를 얻을 수 있다.

무역보험공사는 환변동보험 제도와 이용 사례를 소개하고 KB국민은행 외환 전문가의 '하반기 외환시장 동향 및 환율 전망' 강의도 진행할 예정이다.

무역보험공사 백승달 부사장은 "중소·중견기업이 환율 걱정 없이 수출에 매진할 수 있도록 포럼을 마련하고 환변동보험료 할인을 시행하게 됐다"며 "다양한 지원책을 통해 정부에서 추진 중인 수출 활력 제고에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한국무역보험공사 본사
한국무역보험공사 본사

[한국무역보험공사 제공]

eun@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