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연합뉴스 홈페이지
연합뉴스 홈페이지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축구 팬들, '호날두 노쇼' 주최사 고소…"사기·횡령 혐의"(종합)

송고시간2019-09-20 11:02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경찰, 축구경기 주최사 대표 소환 조사…3차 손배소송도 제기돼

'호날두 노쇼 사태' 관중들 단체로 첫 형사 고소
'호날두 노쇼 사태' 관중들 단체로 첫 형사 고소

(서울=연합뉴스) 류효림 기자 = 20일 오전 서울 강남구 개포동 수서경찰서에 김민기 변호사와 고소인들이 '호날두 노쇼' 사태와 관련해 고소장을 접수하기 위해 들어서고 있다. 호날두는 지난 7월 26일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K리그 올스타팀과 유벤투스 친선전에 뛰기로 했으나 출전하지 않아 논란을 빚었다. 2019.9.20 ryousanta@yna.co.kr

(서울=연합뉴스) 김수현 기자 = '축구 스타' 크리스티아누 호날두(유벤투스) '노쇼' 논란과 관련해 관중이 경기 주최사인 더페스타를 형사 고소했다.

네이버 '호날두 사태 소송 카페' 법률지원단은 20일 서울 수서경찰서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더페스타, 한국프로축구연맹, 티켓 판매 대행사인 티켓링크를 사기 및 업무상횡령 혐의로 고소한다고 밝혔다.

고소인은 이 카페 회원이자 당시 경기 관중 3명이다. 피해 관중이 경기 주최 관계자들을 형사 고소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앞서 경찰은 법조계, 시민단체 등 제삼자의 고발로 노쇼 논란을 수사해왔다.

'호날두 사태 소송 카페' 법률지원단 관계자는 "더페스타는 허위 과장 광고를 했고 프로축구연맹은 경기 지연으로 호날두가 출전하지 않을 수 있다는 사실을 인지하고도 환불 안내를 하지 않았다"고 밝혔다.

축구 팬들, '호날두 노쇼' 주최사 고소…"사기·횡령 혐의"

유튜브로 보기

이번에 고소 대상으로 꼽은 티켓링크에 대해서는 "고소인들의 티켓값 환불 요청을 거부하고도 티켓 판매 계약으로 경기 주최 측에 1차 정산금을 지급한 정황이 있어 횡령 혐의로 고소하게 됐다"고 덧붙였다.

이와 함께 '호날두 사태 소송 카페' 회원 231명은 전날 서울중앙지법에 더페스타를 상대로 손해배상 청구 소장도 접수했다.

앞서 이 카페 회원 2명이 7월 29일, 87명이 8월 9일에 손해배상 소송을 제기한 데 이은 3번째 손해배상 소송이다. 이번에 청구한 손해배상액은 티켓값, 정신적 위자료 등 총 2억4천만원이다.

법률지원단은 "1차 손해배상 청구 소송에 대해 지난 6일 더페스타 로빈 장 대표가 법원에 처음으로 답변서를 제출했는데, 일말의 반성이나 사과도 없었다"고 주장했다.

아울러 "대회 개최 승인자인 대한축구협회와 경기를 성사시키고 수익을 챙긴 한국프로축구연맹도 진정한 사과를 하지 않고 해결책을 마련하지 않으며 사람들의 기억에서 사건이 잊히기만을 바라는 것 같다"고 꼬집었다.

이들은 "수사 진행에 따라 손해배상 책임의 주체를 더페스타뿐 아니라 한국프로축구연맹, 티켓링크까지 확대해 책임을 추가로 물을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경기장 빠져나가는 호날두
경기장 빠져나가는 호날두

7월 26일 오후 서울 마포구 성산동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하나원큐 팀 K리그와 유벤투스 FC의 친선경기가 끝난 뒤 유벤투스의 호날두가 경기장을 빠져나가고 있다. 이날 호날두는 경기에 출전하지 않아 경기장을 찾은 수만명의 팬들로부터 원성을 샀다. 2019.7.26 superdoo82@yna.co.kr

한편 사건을 수사 중인 수서경찰서는 전날 오후 2시께 더페스타 로빈 장 대표를 불러 8시간가량 조사했다.

경찰은 고발장과 참고인들의 진술, 압수물 분석 결과를 토대로 유벤투스 초청 친선 경기 유치 과정 등을 캐물은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 관계자는 "조사가 덜 된 부분에 대해 향후 2차 소환 조사를 벌일 것"이라며 "2차 조사 일정은 정해지지 않았다"고 밝혔다.

호날두는 7월 26일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K리그 올스타팀과 유벤투스 친선전에 뛰기로 했으나 출전하지 않아 노쇼 논란을 빚었다.

호날두 뒷모습 감상하고 40만원? / 연합뉴스 (Yonhapnews)

유튜브로 보기

porque@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