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연합뉴스 홈페이지
연합뉴스 홈페이지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서울 제일평화시장 새벽 화재…불 꺼졌어도 연기 계속 나와(종합)

송고시간2019-09-22 12:19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소방당국 "시장 내 의류가 많아 잔불 정리 오래 걸릴 듯"

화재 연기로 뒤덮인 동대문 일대
화재 연기로 뒤덮인 동대문 일대

(서울=연합뉴스) 이지은 기자 = 22일 오전 서울 중구 제일평화시장에서 화재가 발생해 인근 지역이 연기로 뒤덮여 있다. 2019.9.22 jieunlee@yna.co.kr

(서울=연합뉴스) 최평천 기자 = 22일 0시 38분께 서울 중구 신당동 제일평화시장에서 불이 났다.

6층 건물의 3층 의류매장에서 시작된 불은 1시간여 만인 오전 1시 41분께 완전히 꺼졌다.

건물 안에 있던 2명은 소방당국에 구조돼 현장에서 응급처치를 받고 귀가했다. 다른 2명은 스스로 대피한 것으로 전해졌다.

불은 완전히 꺼졌지만, 시장 내 원단과 의류가 많아 화재 발생 12시간이 지난 현재까지도 연기가 계속 나고 있다. 동대문역사문화공원 일대는 연기가 자욱한 상태다.

소방당국은 소방장비 81대와 소방관 291명을 투입해 잔불을 정리 중이다. 비상대응 단계는 발령하지 않았다.

소방 관계자는 "현재까지 불이 다시 확산한 것은 아닌 것으로 보인다"며 "건물에 밀폐된 공간이 많아 잔불 정리에 많은 시간이 소요될 것으로 보인다"고 설명했다.

서울시는 이날 오전 제일평화시장 화재로 인근 교통이 혼잡하다며 우회를 당부하는 안내 문자메시지를 보냈다.

pc@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