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연합뉴스 홈페이지
연합뉴스 홈페이지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정현, 청두오픈에 와일드카드로 출전…64위 소자와 1회전(종합)

송고시간2019-09-22 19:00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권순우는 주하이 챔피언십 1회전서 호주오픈 4강 푸유와 격돌

정현의 경기 모습.
정현의 경기 모습.

[EPA=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김동찬 기자 = 한국 테니스의 간판 정현(143위·제네시스 후원)이 남자프로테니스(ATP) 투어 청두오픈(총상금 109만6천575달러)에 와일드카드를 받고 출전한다.

23일부터 중국 쓰촨성 청두에서 열리는 이 대회 대진 추첨 결과 정현은 1회전에서 주앙 소자(64위·포르투갈)와 만나게 됐다.

1989년생으로 정현보다 7살 많은 소자는 2016년 세계 랭킹 28위까지 올랐던 선수로 투어 대회 단식에서 세 차례 우승한 경력이 있다.

지난해 마이애미오픈에서 한 차례 만나 정현이 2-0(6-4 6-3)으로 이겼다.

정현과 소자의 경기에서 이긴 선수는 2번 시드의 펠릭스 오제 알리아심(21위·캐나다)을 만난다.

2000년생 오제 알리아심은 지난해 이 대회 2회전에서도 정현과 만났으며 당시 오제 알리아심이 2-1(7-6<7-2> 5-7 6-4)로 이겼다.

본선 진출을 확정한 뒤 포즈를 취한 권순우.
본선 진출을 확정한 뒤 포즈를 취한 권순우.

[스포티즌 제공]

권순우(81위·CJ 후원)는 중국 광둥성 주하이에서 열리는 ATP 투어 주하이 챔피언십(총상금 93만1천335달러) 예선을 통과, 본선에 합류했다.

22일 열린 예선 2회전에서 헨리 라크소넨(110위·스위스)를 2-1(6-2 5-7 6-4)로 제압한 권순우는 본선 1회전에서 뤼카 푸유(26위·프랑스)를 상대한다.

푸유는 올해 1월 호주오픈 4강까지 올랐던 선수다.

emailid@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