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연합뉴스 홈페이지
연합뉴스 홈페이지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최지만 4타수 무안타…탬파베이는 이틀 연속 끝내기 승리

송고시간2019-09-22 11:14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탬파베이 최지만
탬파베이 최지만

[게티이미지/AFP=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장현구 기자 = 최지만(28·탬파베이 레이스)이 연속 경기 안타를 '3'에서 중단했다.

최지만은 22일(한국시간) 미국 플로리다주 세인트피터즈버그의 트로피카나필드에서 열린 2019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 보스턴 레드삭스와의 홈경기에 3번 타자 1루수로 출전해 4타수 무안타에 그쳤다. 시즌 타율은 0.258로 하락했다.

그러나 볼넷으로 걸어 나가 홈까지 밟아 팀의 5-4 승리에 힘을 보탰다.

전날 안타 2개를 추가해 시즌 처음으로 100안타를 돌파한 최지만은 적극적으로 방망이를 돌렸다.

1회 삼진으로 물러난 최지만은 0-0인 3회 1사 1루에서 볼넷을 골랐다.

후속 트래비스 다노의 적시타 때 3루에 간 최지만은 2사 만루에서 터진 조이 웬들의 우전 안타 때 득점했다.

최지만은 5회 좌익수 쪽으로 큼지막한 안타성 타구를 날렸지만, 뒷걸음질 치며 걷어낸 브록 홀트의 호수비에 막혔다. 7회에도 좌익수 뜬공으로 잡혔다.

최지만은 3-3으로 맞선 연장 10회 말 1사 1루에선 서서 삼진을 당했다. 스트라이크 존 바깥쪽을 벗어난 볼이었지만, 주심은 스트라이크를 선언했다.

탬파베이는 연장 11회 말 네이트 로의 끝내기 역전 좌월 2점포에 힘입어 5-4로 이기고 포스트시즌 출전 희망을 이어갔다.

탬파베이는 전날에도 연장 11회 말에 터진 끝내기 안타로 승리를 거뒀다.

cany9900@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