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연합뉴스 홈페이지
연합뉴스 홈페이지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3개월 된 딸 놔두고 외출…숨지게 한 20대 부부 구속

송고시간2019-09-23 19:11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세살배기 다른 자녀에는 접근금지 조치

(남양주=연합뉴스) 권숙희 기자 = 태어난 지 3개월 된 딸을 집에 두고 외출해 숨지게 한 20대 부부가 경찰에 구속했다.

23일 경찰과 소방서 등에 따르면 지난 4월 19일 오전 10시 5분께 경기도 남양주시 화도읍의 한 빌라에서 3개월 된 딸이 사망했다는 내용의 119 신고가 접수됐다.

신고자는 숨진 아기의 친아버지인 A(27·무직)씨였다.

A씨는 집에 딸을 두고 전날 외출했다가 돌아와 아침에 보니 딸이 죽어있었다고 진술했다.

발견 당시 아기는 엎드린 채 숨져 있었다.

A씨의 부인 B(27)씨는 A씨와 함께 지인들을 만나러 외출했다가 아침까지 집에 돌아오지 않은 상태였다.

경찰은 이전에도 이웃에서 이들 부부의 아동학대를 의심한 신고가 들어온 적이 있어, 학대로 인한 사망 가능성에 무게를 두고 수사해왔다.

이달 초 국립과학수사연구원의 최종 부검 결과를 통보받았다.

국과수의 소견은 '정확한 사인이 불명이나, 질식에 의한 가능성을 배제할 수 없다'는 내용이었다.

경찰은 연락이 두절된 부부에 대한 체포영장을 발부받아 최근 이 부부를 체포했다.

이들 부부는 경찰 조사에서 "이전에도 아이만 두고 나간 적이 있었으나 좀 울다가 괜찮아지는 것 같았다"면서 방치한 사실은 인정했다.

사건을 수사해온 경기 남양주경찰서는 이들 부부를 아동학대치사 혐의로 구속했다.

또 이들 부부의 세살배기 다른 자녀에 대해서는 접근금지 조치하고, 아동보호소에 보호 조치했다.

남양주경찰서 로고
남양주경찰서 로고

[연합뉴스TV 제공]

suki@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