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연합뉴스 홈페이지
연합뉴스 홈페이지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캡틴 손' 출격 예고한 벤투호, 스리랑카전 전야 '비공개 훈련'

송고시간2019-10-09 20:30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수비 집중' 선언한 스리랑카는 쌀쌀한 한국 날씨 적응

즐겁게 훈련하는 손흥민
즐겁게 훈련하는 손흥민

(화성=연합뉴스) 홍기원 기자 = 2022 카타르 월드컵 아시아 2차예선 스리랑카전을 앞둔 축구 국가대표팀 손흥민이 9일 오후 경기도 화성시 향남읍 화성종합경기타운 주경기장에서 동료들과 훈련을 하고 있다. 2019.10.9 xanadu@yna.co.kr

(화성=연합뉴스) 최송아 기자 = 2022 카타르 월드컵 2차 예선 2연승을 노리는 한국 축구 국가대표팀이 스리랑카와의 대결을 앞두고 비공개 훈련으로 출격 준비를 마쳤다.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대표팀은 9일 오후 화성종합경기타운 주경기장에서 스리랑카와의 월드컵 2차 예선 H조 2차전 대비 공식 훈련을 진행했다.

전날 파주 국가대표트레이닝센터(NFC) 훈련까지는 모든 훈련이 공개됐으나 이날은 몸을 푸는 스프린트나 헤딩 훈련 등 초반 15분만 공개한 뒤 비공개로 전환했다.

스리랑카전 앞두고 훈련하는 선수들
스리랑카전 앞두고 훈련하는 선수들

(화성=연합뉴스) 홍기원 기자 = 2022 카타르 월드컵 아시아 2차예선 스리랑카전을 앞둔 축구 국가대표팀이 9일 오후 경기도 화성시 향남읍 화성종합경기타운 주경기장에서 훈련을 하고 있다. 2019.10.9 xanadu@yna.co.kr

전체 25명 중 가장 늦게 합류해 전날 컨디션 조절에 집중했던 황인범(밴쿠버)을 비롯해 지난 이틀 동안은 일부 선수가 정상 훈련을 소화하지 못하는 경우도 있었으나 이날은 모든 선수가 동참하며 임박한 경기에 대비했다.

국제축구연맹(FIFA) 랭킹 202위인 스리랑카를 상대로 낙승을 거둘 거라는 기대감이 큰 가운데 벤투 감독은 준비 과정과 경기에 임하는 자세 모두 '평소와 다름없이'를 강조하고 있다. 이날 훈련 전 기자회견에서 벤투 감독은 '상대에 대한 존중'을 역설하기도 했다.

훈련 지켜보는 벤투 감독
훈련 지켜보는 벤투 감독

(화성=연합뉴스) 홍기원 기자 = 2022 카타르 월드컵 아시아 2차예선 스리랑카전을 앞둔 축구 국가대표팀 벤투 감독이 9일 오후 경기도 화성시 향남읍 화성종합경기타운 주경기장에서 훈련을 지켜보고 있다. 2019.10.9 xanadu@yna.co.kr

선수 기용에 대해서도 '캡틴' 손흥민(토트넘)이 출전하리라는 것 외에는 구상을 밝히지 않았다. 손흥민에 대해서도 출전 시간 등 구체적인 데엔 말을 아꼈다.

다만 전력이 약한 것으로 평가받는 팀과 맞붙을 때 손흥민을 아껴야 하는 것 아니냐는 주장이 일각에서 나오는 것과는 달리 출격을 미리 알리며 상대 밀집 수비를 깨겠다는 각오만큼은 간접적으로 드러냈다.

스리랑카도 한국에 이어 주경기장에서 공식 훈련에 나섰다.

"수비 전술에 중점을 뒀다"며 철벽 방어를 예고한 스리랑카 대표팀에는 한국의 쌀쌀한 날씨 적응이 화두로 떠올랐다.

9일 화성종합경기타운 주경기장에서 훈련하는 스리랑카 대표팀
9일 화성종합경기타운 주경기장에서 훈련하는 스리랑카 대표팀

[대한축구협회 제공]

현재 스리랑카의 기온은 섭씨 30도를 넘나들지만, 스리랑카 대표팀이 훈련을 시작한 이 날 오후 8시 기온은 13도에 불과했다. 10일 경기 시작 시각도 오후 8시다.

방한 모자를 쓰거나 긴소매 트레이닝복을 입고 훈련을 시작한 스리랑카 선수들은 러닝 등으로 몸을 풀었다.

스리랑카의 모하메드 니잠 파키르 알리 감독은 "예상치 못한 날씨 변수를 선수들이 잘 극복해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songa@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