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3댓글페이지로 이동

KBS, 김경록 인터뷰 논란 지속에 조사위 구성

송고시간2019-10-09 21:54

댓글3댓글페이지로 이동

"이른 시일 내 결과 발표"…조국 관련 특별취재팀도 운영

KBS
KBS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이정현 기자 = KBS는 조국 법무부 장관 부인인 정경심 교수의 자산관리를 맡은 한국투자증권 프라이빗뱅커(PB) 김경록 차장과의 인터뷰가 계속 논란이 되자 조사위원회를 구성하겠다고 9일 밝혔다.

앞서 지난달 10일 KBS와 인터뷰한 김 차장은 전날 사람사는세상 노무현재단 유시민 이사장의 유튜브 채널 '알릴레오'에서 자신의 인터뷰가 검찰에 유출됐다는 의혹을 제기했다.

KBS는 김 차장의 인터뷰를 인터뷰 다음 날 바로 보도했으며, 인터뷰 내용을 검찰에 유출한 적 없다고 반박했으나 의혹이 해소되지 않자 조사위를 구성하기로 했다.

시청자 위원과 언론학자 등 외부 인사가 포함될 조사위는 최근 의혹이 제기된 조 장관·검찰 관련 취재와 보도 과정에 대한 조사를 전방위적으로 벌일 예정이다. KBS는 또 최대한 이른 시일 내 그 결과를 공표하겠다고 밝혔다.

KBS는 아울러 진상조사가 이뤄지는 동안 '조국 장관 및 검찰 관련 보도를 위한 특별취재팀'을 구성해 관련 취재와 보도를 이어나가겠다고 설명했다.

KBS는 "특별취재팀은 통합뉴스룸 국장 직속으로 법조, 정치, 경제, 탐사 등 분야별 담당 기자들을 망라해 구성해, 국민의 알 권리와 진실에 기반한 취재와 보도를 계속하겠다"고 밝혔다.

lisa@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