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연합뉴스 홈페이지
연합뉴스 홈페이지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건강·힐링으로 차별화한 산청한방약초축제 인기몰이

송고시간2019-10-09 22:41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관광객 31만명 방문, 약초·농특산물 장터 매출 17억 성과

산청한방약초축제장
산청한방약초축제장

[산청군 제공. 재판매 및 DB금지]

(산청=연합뉴스) 최병길 기자 = 경남 산청군은 건강·힐링축제로 차별화한 제19회 산청한방약초축제에 전국 각지에서 31만여명이 방문했다고 9일 밝혔다.

군은 지난달 27일부터 9일까지 산청IC 앞 축제광장에서 열린 축제에 국내외 관광객이 몰려 약초·농특산물장터, 특화음식관 판매실적이 17억원을 기록했다고 설명했다.

올해 축제장에서 가장 만족도가 높은 분야는 11개 읍면이 저마다 색다른 음식을 선보인 산청특화음식관을 비롯해 한방항노화관 내 산청혜민서 무료 한방진료 체험이 최고의 인기몰이였다.

실제로 휴일이면 침 진료와 족욕, 반신욕을 즐기려는 관람객들이 긴 줄을 서 기다리며 장사진을 이뤘다.

또 이번 축제에서는 세계인 어울림 한마당과 유명 래퍼가 참여한 '댄스&힙합 페스티벌'을 개최해 다문화 가정과 외국인 노동자, 지역 청소년 등 축제 참여 계층을 한층 넓혔다는 평가다.

임종식 산청군한방약초축제위원장은 "앞으로 축제뿐 아니라 우리 지역의 우수한 약초와 농특산물을 활용한 6차산업을 더욱 확대해 농가 소득 증대, 지역경제 활성화에 도움이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어의·어녀복 입기 체험
어의·어녀복 입기 체험

[산청군 제공. 재판매 및 DB금지]

choi21@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