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NH투자 "롯데쇼핑 3분기 실적 부진…목표가↓"

송고시간2019-10-14 08:35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서울=연합뉴스) 황재하 기자 = NH투자증권은 14일 롯데쇼핑[023530]이 소매 경기 둔화와 일본 제품 불매운동 등으로 3분기 실적이 부진할 것이라며 이 회사에 대한 목표주가를 21만원에서 16만5천원으로 낮추고 투자의견은 종전대로 '매수'를 유지했다.

이지영 연구원은 "롯데쇼핑의 3분기 연결기준 순매출은 4조4천472억원으로 작년 같은 기간보다 5% 줄고 영업이익은 1천408억원으로 작년 동기보다 29% 감소했을 것으로 추정된다"며 "이는 시장 기대치를 큰 폭으로 하회하는 부진한 실적"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소매 경기 둔화와 일본 불매운동의 영향, 오프라인 유통의 구조적 하락 등으로 인해 기존 사업 부문들의 성장률이 부진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이 연구원은 또 "모든 부문의 매출이 부진해 롯데쇼핑이 추진해온 수익성 개선에도 제동이 걸릴 가능성이 크다"며 "백화점의 판관비 효율화도 쉽지 않고 대형마트와 슈퍼마켓도 수익성 전망이 불투명하다"고 설명했다.

jaeh@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