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부산변호사회 "부산은 제2도시, 검찰 특수부 존치해야"

송고시간2019-10-14 19:07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부산지방변호사회
부산지방변호사회

[부산지방변호사회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부산=연합뉴스) 김선호 기자 = 부산지방변호사회는 14일 부산지검에 특수부를 존치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부산지방변호사회는 이날 오후 성명을 내고 "부산은 해양물류 중심도시이자 우리나라 제2의 도시로 영남권을 대표하는 도시"라며 "전국 3곳에 특수부를 남긴다면 도시 규모로 봤을 때 영남권에서 마땅히 부산에 특수부를 둬야 한다"고 말했다.

이어 "대구에 특수부를 남기겠다는 결정은 부산시민의 자긍심을 무참히 짓밟는 것"이라며 "부산지검에 특수부를 존치해 달라고 강력히 요구한다"고 말했다.

앞서 법무부는 검찰의 대표적 직접 수사 부서인 특수부를 서울·대구·광주 3개 검찰청에만 남기고 나머지 부산, 인천·수원·대전 검찰청 특수부는 폐지한다고 발표했다.

wink@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