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세종시 초등학교서 괴한 흉기 공격 신고…경찰 "해프닝 가능성"(종합)

송고시간2019-10-15 21:03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경찰 "CCTV 통해서는 외부인 침입 확인 안 돼"

초등학교에서 학부모에게 보낸 문자 메시지
초등학교에서 학부모에게 보낸 문자 메시지

[독자제공]

(세종=연합뉴스) 김준호 한종구 기자 = 15일 세종시 한 초등학교에 흉기를 든 괴한이 침입해 학생을 공격했다는 신고가 들어와 경찰이 사실관계를 파악 중이다.

학교 내 폐쇄회로(CC)TV로는 외부인 침입이 확인되지 않고 있다.

이날 낮 12시 50분께 한 초등학교에 괴한이 침입, 흉기를 휘둘러 학생 한 명이 다쳤다는 신고가 경찰에 접수됐다.

6학년 A군은 "건물 2층과 3층 사이 계단에서 괴한이 휘두른 흉기에 팔을 다쳤다"며 "괴한은 이후 학교를 빠져나갔다"고 경찰에 진술했다.

A군은 병원에서 치료를 받은 뒤 귀가했다.

수사에 나선 경찰은 A군이 공격을 당했다는 장소로 통하는 길목의 CCTV 녹화 영상을 확인했으나 괴한은 찍히지 않았다.

다만 문제의 장소를 직접 촬영하는 CCTV는 없다.

경찰 관계자는 "A군이 계속 괴한 공격을 주장하고 있다"며 "A군과 부모를 상대로 경위를 조사하는 한편 CCTV 영상을 계속 분석 중"이라고 말했다.

한편 학교 측은 경찰에 수사를 의뢰하는 한편 학부모들에게 사건 내용을 알리고 학생 안전에 더욱 신경을 쓰겠다는 문자메시지를 보냈다.

jkhan@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