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국산 여름딸기 '무하' 미얀마 공급…사용료 6천만원

송고시간2019-10-17 11:00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서울=연합뉴스) 박성진 기자 = 농촌진흥청은 미얀마와 국산 여름딸기 '무하'의 품종 사용료 계약을 맺는다고 17일 밝혔다.

무하는 온도가 높고 낮이 긴 열대지역에서도 10a당 2.5t 이상 수확할 수 있으며, 당도도 8.6브릭스로 높은 편이다.

계약 기간은 올해부터 2024년까지 5년간으로 농진청은 미얀마 대리 회사를 통해 총 5만 달러(약 6천만원)에 계약할 예정이다.

농진청은 2002년 여름딸기 품종 개발을 시작한 이래 지난해까지 고하(2007년), 장하(2014년), 무하(2015년) 등 모두 10품종을 육성했다.

"달콤한 겨울딸기 맛보세요"
"달콤한 겨울딸기 맛보세요"

[연합뉴스 자료사진](기사내용과 직접 관계 없음)

sungjinpark@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