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인니 보르네오섬 두 마을 '복수전'…주택 150여채 불타

송고시간2019-10-18 10:10

댓글댓글페이지로 이동

동 칼리만탄 수도 예정지 인근 항구…토지정리 상관없어

(자카르타=연합뉴스) 성혜미 특파원 = 보르네오섬 인도네시아령 동(東) 칼리만탄에서 두 마을 간 '복수전'이 벌어져 주택 150여채가 타고 수백 명의 이재민이 발생했다.

인니 보르네오섬 두 마을 '복수전'…주택 150여채 불타
인니 보르네오섬 두 마을 '복수전'…주택 150여채 불타

[트리뷴 뉴스]

18일 일간 콤파스 등에 따르면 지난 16일 오후 북프나잠 파세르군의 항구에 이웃 마을 주민 약 100명이 흉기를 들고 와 난동을 부리다 목조 주택과 학교, 공공시설에 불을 질렀다.

소요사태가 발생한 현장은 조코 위도도 인도네시아 대통령이 자카르타에서 수도를 이전하겠다고 발표한 지역이며, 이번 사건은 토지 정리와는 관련이 없다.

경찰은 지난 9일 발생한 두 마을 청년들 간의 싸움이 복수전으로 번졌다고 설명했다.

당시 싸움에서 한 명이 흉기에 찔려 숨지고, 다른 한 명이 크게 다치자 피해자 가족과 같은 마을 사람들이 범인을 내놓으라며 항구로 몰려왔다.

인니 보르네오섬 두 마을 '복수전'…주택 150여채 불타
인니 보르네오섬 두 마을 '복수전'…주택 150여채 불타

[콤파스TV]

경찰 관계자는 "가해자 3명이 이미 구금된 상태인데, 피해자 측에서 이들을 내놓으라고 요구했다"며 "이에 관해 설명했지만, 폭동으로 이어졌다"고 말했다.

소요사태는 화재가 진화되면서 안정됐으며, 경찰이 정확한 사건을 조사 중이다. 이재민들은 임시거처로 옮겨졌다.

경찰은 "모든 사건처리를 사법 당국에 맡겨 달라"며 소요사태 당시 사진과 동영상을 퍼뜨리지 말아 달라고 주민들에게 당부했다.

noanoa@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